[여행명소] 인기여행지, 뜨거운 태양을 시원하게 보낼수 있는곳



■ 최근에 작년 대비 인기가 높아진 곳 


라벤더 꽃 구경하러 홋카이도…여름한정 직항편 취항 오슬로

벌써부터 시원한 곳만 찾게 된다. 죄지은 것도 딱히 없는데 쨍한 하늘을 마주하려 고개를 들기보다 피하기 일쑤다. 올해도 불볕더위가 기승일 거라는 예보는 두려움마저 들게 한다. 그래서 손을 꼽는다. 이미 마음속으로는 카운트다운을 시작했다. 여름휴가. 그렇다. 그날만을 위해 하루를 보낸다. 여행+가 이렇게 바캉스를 고대하고 있는 이들의 성향 파악에 나섰다. 인터파크투어에 의뢰해 올여름 급부상한 여행지를 살폈습니다. 

작년과 비교했을 때 올 여름휴가 시즌 예약이 급상승한 여행지 상위 5곳은 △일본 홋카이도(300%) △노르웨이 오슬로(250%) △태국 끄라비(40%) △포르투갈(39%) △싱가포르(35%) 등이었다. 오는 7~8월 출발하는 패키지·자유여행 등의 여행상품을 2018년 6월 1일부터 18일까지 예약한 이의 수치를 작년과 비교한 결과입니다.



아시아에서는 단연 일본, 그중에서도 홋카이도 예약이 급증했다. 홋카이도는 7월에 라벤더 및 맥주 축제 등이 열려 원래부터 여름 시즌 인기가 높은 곳이다. 작년 대비 저비용항공사(LCC) 노선이 늘며 항공권 부담이 낮아졌고, TV 예능 프로그램 등을 통해 가까운 일본으로의 여행이 많이 노출된 영향이 큰 것으로 보입니다.

유럽은 오슬로와 포르투갈이 급상승했다. 노르웨이 수도인 오슬로는 아시아나항공에서 처음으로 여름 한정 직항이 취항해 접근성이 좋아졌고, 북유럽 특유의 청정자연 속에서 조용히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점이 매력 포인트로 주효했다. 서유럽의 포르투갈은 최근 방송 중인 한 여행예능의 배경지로 나오며 감성적이고 차분한 분위기로 눈길을 끌었다. 패키지로 이용 시 서유럽 인기 지역인 스페인 등을 한 번에 여행 가능해 선호도가 올라간 것으로 분석됩니다.





동남아에서는 태국 끄라비와 싱가포르가 사랑을 받았다. 끄라비는 태국의 전통 인기 여행지인 푸껫과는 다르게 조용한 휴양을 즐기기 좋으며, 아직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이국적인 풍경을 지녀 '태국 속 작은 유럽'이라 불립니다. 

미·북정상회담 개최지로 주목받은 싱가포르도 예약이 늘었다. 정상회담이 열린 카펠라호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묵은 샹그릴라호텔을 비롯한 호텔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는 후문입니다.



 전월 대비 인기 높아진 곳은 
소도시 여행지로 가고시마 주목…직장인 휴가때 맞춰 동유럽행



전월과 비교했을 때 여름휴가 시즌 예약이 급상승한 여행지는 △일본 가고시마(203%) △오스트리아(95%) △베트남 푸꾸옥(78%) △태국 코사무이(56%) △미국 하와이(40%) 순이었다. 지난 6월 1일부터 18일까지 오는 7~8월에 출발하는 패키지·자유여행 등을 예약한 이를 전월 같은 기간과 비교했습니다.

올해 소도시 여행 트렌드가 부상하는 것에 힘입어 일본 가고시마 예약이 상승했다. 항상 높은 인기를 자랑하는 일본이지만 가고시마는 다소 생소할 수 있다. 가고시마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사쿠라지마 활화산 관광코스가 있다. 한적하고 편리한 소도시 여행을 즐기면서 세계적인 활화산까지 경험할 수 있는 곳이라는 점이 각광을 받았다.

직장인에게 여름휴가 시즌은 장거리 여행을 다녀올 수 있는 귀한 기회다. 이 때문에 여름휴가 시즌을 이용해 유럽여행을 다녀오려는 이들이 늘고 있다. 그중에서도 동유럽 오스트리아 예약이 상승했다. 동유럽은 상대적으로 패키지 수요가 높은 편이다. 특히 가장 인기 있는 코스는 핵심 4국으로 꼽히는 오스트리아~체코~슬로바키아~헝가리 등을 둘러보는 일정이다. 여행 예능 '꽃보다 할배'가 리턴즈 편을 통해 새롭게 방영될 예정으로 알려지며 이들이 선택한 여행지 중 한 곳인 오스트리아에 대한 관심도 올라간 것으로 보인다. 





베트남 하면 다낭을 빼놓을 수 없다. 그만큼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 여행지로 올여름에도 그 인기가 식지 않고 있다. 하지만 유명한 만큼 한국 관광객으로 넘쳐난다. 그래서 대항마로 떠오른 곳이 푸꾸옥이다. 다낭에 버금가는 아름다운 풍광은 물론 힐링 휴양지로 푸꾸옥은 안성맞춤이다.

태국 코사무이도 인기가 높아졌다. 앞서 전년 대비 급상승한 곳으로 꼽힌 끄라비와 비슷한 이유다. 코사무이는 천혜의 자연환경과 최고급 리조트, 풀빌라 등으로 조용히 휴양을 즐기기 제격으로, 유럽인들이 많이 찾는 휴양지다. 이러한 매력 덕분에 원래 신혼여행지로 유명하지만, 이제는 여름휴가 등을 이용해 꼭 신혼여행이 아니더라도 휴양을 선호하는 사람들이 즐겨 찾는 곳으로 인식이 바뀌고 있다.

하와이도 전월 대비 예약이 늘었다. 온 가족의 휴가 시기가 맞는 여름을 이용해 다녀오기 좋은 여행지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 최근 한 여행예능에 미식 여행지로 소개되며 화제를 끌면서 전월 대비 예약 증가에 힘을 보탰다. 기존 하와이에 대한 인식은 아름다운 휴양지지만, 인기 먹방을 통해 미식 여행지라는 인식도 생기며 관심이 동반 상승했다.




글내용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및 광고를 클릭해 주세요. 

저에게 매우 큰 도움이 됩니다.  행복하세요 ^^. 


블로그 이미지

두근두근 소식배달부

이 이야기 저 이야기 모두 이야기를 소곤소곤 나눠요